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최태원 SK회장 "사회적 가치 창출 위해 더욱 매진"

최종수정 2018.03.14 12:29 기사입력 2018.03.14 12:2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병희 기자, 윤동주 기자] 최태원
SK
그룹 회장이 14일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을 만난 자리에서 기업의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더욱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김동연 부총리는 SK그룹과의 현장소통 간담회를 위해 서울 서린동 SK그룹 본사를 찾았다. 이 자리에는 정부 측에서 김동연 부총리, 김용수 과기정통부 제2차관, 이찬우 기재부 차관보, 문승욱 산업부 산업혁신성장실장, 채규하 공정위 사무처장이 참석했다. SK그룹에서는 최태원 회장을 비롯해 장동현 SK㈜ 대표이사, 김준 SK이노베이션 대표이사, 박정호 SK텔레콤 대표이사, 최광철 SK사회공헌위원장이 참석했다. 또 SK그룹의 협력사인 베이넥스의 연광흠 대표이사와 동부케어의 진락천 대표이사도 자리를 함께 했다.

김 부총리는 모두발언을 통해 최 회장이 사회적 가치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실천하는 것에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 부총리는 특히 최 회장이 '딥 체인지'라는 화두를 통해 사회적 가치를 실천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에 최태원 회장은 김동연 부총리가 강조하는 '유쾌한 반란'을 언급하며 더욱 사회적 가치를 열심히 추구하겠다고 화답했다.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14일 서울 종로구 SK사옥에서 열린 김동연 경제부총리와 SK 최고경영진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 자리에서 김 부총리와 최 회장은 정부의 혁신성장 및 일자리창출, 규제개혁 등 핵심 정책방향에 대해 논의했다./윤동주 기자 doso7@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14일 서울 종로구 SK사옥에서 열린 김동연 경제부총리와 SK 최고경영진 간담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 자리에서 김 부총리와 최 회장은 정부의 혁신성장 및 일자리창출, 규제개혁 등 핵심 정책방향에 대해 논의했다./윤동주 기자 doso7@


최태원 회장은 모두발언에서 "김 부총리께서 자신을 둘러싼 환경을 깨고 자신과의 싸움에서 이겨야 한다는 의미로 유쾌한 반란을 말씀하신 것으로 알고 있다. SK도 저희를 둘러싼 환경, 껍질을 깨기 위해 새로운 시장으로 나아가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변화에 대한 목적이 경제적 가치만 추구했던 기업에서 사회적 가치도 함께 추구하는 기업이 되고자 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최 회장은 새로운 개념인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기 위해 측정이 우선이라고 강조했다. 지금까지는 사회적 가치를 어떻게 측정하는지 방법이 없었기에 무엇을 어떻게 해야 할지 몰랐다며 사회적 가치를 단위로서 인지하면 행동변화를 이끌어낼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동연 부총리는 SK가 추구하는 공유 인프라와 사회적 기업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이에 대해 최 회장은 "기업 안의 자산을 사회와 나누고 효율적으로 공유할 수 있는 방법이 없을까라는 생각을 실천하는 입장에서 공유 인프라를 추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SK 계열사 내에 있는 일자리만 계산할 것이 아니라 SK 외의 일자리도 계산해야 하지 않을까 해서 사회적 기업을 생각했다"며 "일자리 창출을 위해 창업을 만들어낼 수 있는 생태계를 만들겠다"고 설명했다.
최 회장은 마지막으로 SK가 추구하는 사회적 가치가 지금은 걸음마를 하고 있는 단계이지만 언젠가는 뛰고 달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윤동주 기자 doso7@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