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과기정통부, '2019년도 정부연구개발투자 방향과 기준' 제시

최종수정 2018.03.14 15:00 기사입력 2018.03.14 15:00

국민이 체감하는 삶의 질 향상 및 혁신성장 가속화에 주력

과기정통부, '2019년도 정부연구개발투자 방향과 기준' 제시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는 14일 제34회 국가과학기술심의회(이하 국과심) 운영위원회를 열고 '2019년도 정부연구개발 투자방향 및 기준(안)'을 심의·의결했다고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국과심 산하 기술분야별 7개 전문위원회와 공동으로 투자방향안을 마련해 왔고 올해 2월말부터 3월초까지 공청회 등을 개최해 연구계, 산업계 및 관계부처의 의견을 수렴했다. 2019년도 투자방향은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 수립한 첫 번째 계획으로 정부 연구개발(R&D) 활동의 목적을 명확하게 설정하고 R&D 대혁신을 뒷받침하기 위한 투자시스템 혁신 과제를 제시한 것이 특징이다.

우선 정부 R&D 투자영역을 ▲과학기술 혁신 산업 선도 공공 수요 세 가지로 정하고 이에 따른 정부 R&D 사업 중점투자 방향을 설정했다. 또한 R&D 투자시스템 혁신을 위해 '기술-인력-정책-제도개선' 패키지형 투자플랫폼을 도입하고, 대형 R&D 사업의 관리를 강화할 계획이다. 자율주행차, 정밀의료, 고기능 무인기, 미세먼지 저감, 스마트그리드, 지능형로봇, 스마트팜, 스마트시티 등 4차 산업혁명 대응 8개 분야는 우선 추진된다. 8대 시범 분야 내에서는 부처간 벽을 넘어 탄력적으로 예산이 배분되고 조정될 예정이다.

또 과기정통부는 ▲창의적인 연구환경 조성 ▲국민이 체감하는 삶의 질 향상 ▲미래를 준비하는 혁신성장 가속화 ▲과학기술 기반 고급 일자리 창출 등 4개 분야 12대 영역에 대한 투자를 강화하는 내용을 투자방향에 담았다고 설명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