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안소미 "이상형은 듬직한 남자…유민상 일반인이라면 만났을 수도" 과거 발언 '재조명'

최종수정 2018.03.13 17:03 기사입력 2018.03.13 17:03

사진=안소미 SNS 캡처
사진=안소미 SNS 캡처


결혼을 앞둔 개그우먼 안소미가 웨딩화보 촬영 현장을 공개한 가운데 과거 유민상을 향한 발언이 다시금 화제다.

지난 2015년 안소미는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포동포동하고 듬직한 남자가 이상형이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안소미는 유민상에 대해 "선배라서 어렵지만 일반인이었다면 만났을 지도 모른다"고 밝혀 사람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편 안소미는 지난 2009년 KBS 공채 24기 코미디언으로 입사해 '개그콘서트'에서 활약한 개그우먼이다. 안소미는 오는 4월14일 동갑인 일반인 연인과 결혼식을 앞두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