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제주도 게스트하우스 살인용의자 천안서 숨진 채 발견(2보)

최종수정 2018.02.14 19:20 기사입력 2018.02.14 16:24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속보][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제주 게스트하우스 관광객 살인사건 용의자로 지목돼 온 한정민(32)이 14일 충남 천안 동남구의 한 모텔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이 공개수사로 전환한 지 만 하루 만이다.

이날 제주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오후 3시께 천안 동남구 신부동 한 모텔 목욕탕에서 한정민이 목을 매 숨져 있는 것을 모텔 주인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한정민은 지난 8일 새벽 제주시 구좌읍 자신이 관리하던 게스트하우스에서 투숙객 A(26·여)씨를 살해한 혐의를 받아 왔다.

한정민은 지난 10일 오후 비행기를 타고 제주를 빠져나간 뒤 행방이 묘연했다. 경찰이 13일부터 공개수사로 전환한 지 하루 만에 결국 숨진 채 발견됐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