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한은, 18일 설 연휴 국제금융시장 점검회의 개최

최종수정 2018.02.13 21:55 기사입력 2018.02.13 21:55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아시아경제 조은임 기자] 한국은행이 설 연휴 기간 중 국제금융시장 동향을 점검하기 위해 오는 18일 '금융·경제상황 점검회의'를 연다고 13일 밝혔다.

이주열 총재가 직접 주재하는 이번 회의는 설 연휴 마지막날인 18일 오전 10시 한은 본부 15층 대회의실에서 열린다.

회의에는 윤면식 부총재를 비롯해 부총재보, 외자운용원장, 조사국장, 국제국장, 통화정책국장, 금융안정국장, 금융시장국장, 경제연구원장, 공보관 등 한은 주요 부서 집행 간부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한은이 설 연휴 기간 중 국제금융시장 동향을 점검하기 위해 마련됐다. 최근 미국 뉴욕증시 3대 지수가 일제히 급락하면서 국내 금융시장 변도성이 커지기도 했다.
이번 회의는 비공개로 열린다. 단 한은은 국제금융시장이 불안한 모습을 보일 경우 회의 결과 보도자료를 배포하기로 했다.

조은임 기자 goodnim@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