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손나은, ‘GIRLS CAN DO ANYTHING’ 논란…뜻이 뭐길래?

최종수정 2018.02.13 16:52 기사입력 2018.02.13 16:52

손나은/사진=손나은 SNS



그룹 에이핑크 멤버 손나은이 페미니스트 논란에 휩싸였다.

손나은은 13일 자신의 SNS에 “아침 부은 얼굴 ‘GIRLS CAN DO ANYTHING’”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화보 촬영을 위해 미국 뉴욕으로 출국한 손나은이 브런치를 즐기고 있는 모습들이 담겼다.

여기서 논란이 된 것은 그의 휴대폰 케이스에 적힌 ‘GIRLS CAN DO ANYTHING’란 문구다. 이 문구의 뜻은 ‘여성은 뭐든 할 수 있다’다.
그런데 이 문구를 본 일부 네티즌들은 “페미니스트를 대변하는 문구 아니냐”며 이의를 제기하기 시작했고, 이를 둘러싼 논란이 댓글로 이어졌다.

한편 이 휴대폰 케이스는 손나은이 브랜드 홍보용으로 협찬받은 제품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문제가 된 사진을 즉각 삭제하면서 해프닝은 일단락됐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