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유승민 "安, 서울시장 출마 여부 너무 늦지 않게 결정해 주길"

최종수정 2018.02.13 16:39 기사입력 2018.02.13 16:39

"安 서울시장 출마, 安이 결심할 일"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유승민 바른미래당 공동대표는 13일 안철수 전 국민의당 대표의 서울시장 선거 출마 가능성과 관련해 "안 전 대표가 결심할 문제"라며 "너무 늦지 않게 결정해 줬으면 한다"고 말했다.

유 대표는 이날 오후 경기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 바른미래당 출범대회 직후 기자간담회에서 안 전 대표의 6·13 지방선거 서울시장 선거 등판론에 대한 질문을 받고 이같이 밝혔다.

안 전 대표는 앞서 꾸준히 제기되는 서울시장 선거 출마론과 관련해 구체적인 언급 대신 "선거승리나 바른미래당의 미래를 위한 다른 역할이 주어진다면 열심히 할 생각"이라는 입장을 밝혀왔다.

유 대표는 이와 관련해 "안 전 대표에게 서울시장을 나가는 지 여러분(취재진)처럼 궁금해서 물어봤는데, 여러분과 똑같은 답변을 들었다"며 "그래서 여러분보다 자세히 알지 못한다"고 전했다.

박주선 공동대표도 "안 전 대표는 당에 필요한 일이 있다면 무엇이든 마다하지 않겠다고 했다"며 "안 전 대표는 누가 뭐라해도 우리 당의 가장 큰 자산 중 하나인 만큼, 당을 위해 필요한 역할이 주어진다면 마다하지 않지 않겠느냐는 생각이 든다"고 강조했다.
이어 박 대표는 "유 대표와 심도있게 논의하고 분석, 안 전 대표에게 부탁의 말씀을 드리도록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유 대표는 현역의원의 지방선거 출마와 관련해서는 "지금 단계에서 된다, 안 된다 이렇게 정해놓을 필요가 없다고 본다"며 "박 대표와 상의할 것"이라고 밝혔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