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설 연휴 문 여는 병원 120·119로 미리 확인하세요

최종수정 2018.02.13 11:15 기사입력 2018.02.13 11:15

설 연휴 다산콜센터 120, 119를 통해 당직의료기관, 휴일지킴이약국을 확인할 수 있다. (사진=아시아경제 DB)
설 연휴 다산콜센터 120, 119를 통해 당직의료기관, 휴일지킴이약국을 확인할 수 있다. (사진=아시아경제 DB)


[아시아경제 이승진 기자] 서울시는 설 명절 연휴기간 응급진료상황실을 설치하고 응급 및 당직의료기관 휴일지킴이약국을 지정·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서울시내 67개 응급의료기관과 종합병원 응급실은 평소와 동일하게 24시간 운영하며, 당직의료기관은 운영시간을 확인하고 이용해야 한다. 당직의료기관은 연휴기간 중 환자의 일차 진료를 위해 응급의료기관 외 병·의원 1091개소가 응급진료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연휴기간 우리 동네에서 문을 연 병·의원이나 약국은 전화, 인터넷, 스마트폰 앱을 통해 쉽게 안내 받을 수 있다. 119구급상황관리센터, 서울시와 자치구, 중앙응급의료센터 홈페이지에서도 확인이 가능하다.

시는 시민에게 설 연휴 전후로 명절 준비, 장시간 운전, 환경 변화 등으로 체력이 저하돼 질병에 취약해 질 수 있으므로 충분한 수면과 휴식을 취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나백주 시 시민건강국장은 "설 명절연휴 기간 시민들께서는 배탈, 감기 등 경증질환 증세가 있을 경우 응급실로 가지 않고 집 근처 병· 의원, 보건소, 약국을 가실 수 있도록 미리 확인해 두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승진 기자 promotion2@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