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동연 "가상화폐, 합리적 규제 필요…블록체인과 같은 건 아니다"

최종수정 2018.01.17 14:14 기사입력 2018.01.17 14:14

댓글쓰기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7일 경기도 용인시 현대자동차그룹 인재개발원 마북캠퍼스에서 열린 '현장소통간담회'에 참석해 모두발언 하고 있다./용인=강진형 기자aymsdream@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7일 경기도 용인시 현대자동차그룹 인재개발원 마북캠퍼스에서 열린 '현장소통간담회'에 참석해 모두발언 하고 있다./용인=강진형 기자aymsdream@


[아시아경제 김보경 기자]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7일 가상화폐 거래에 대한 합리적 규제를 만들겠다는 의사를 재차 밝혔다. 다만 블록체인에 대해선 "4차 산업혁명의 기반기술"이라며 가상화폐와 별개로 고려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김 부총리는 이날 경기 용인에 위치한 현대자동차그룹 환경기술연구소를 방문해 현장 간담회를 가진 후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말했다.

그는 "가상화폐 대책은 국무조정실이 중심이 돼서 하고 있다"며 "가상화폐에 대해선 비이성적 투기 문제가 분명히 있기 때문에 정부가 그에 대한 합리적인 규제 대책을 만드는 건 너무나 당연한 일"이라고 말했다.

이어 김 부총리는 "어저께 제가 모 방송사하고 인터뷰 한 게 나왔는데 제가 한 얘기 전체를 다 보셨으면 좋겠다"면서 "어느 한 대목만 떼서 보시는데 전체 맥락을 보시면 제가 한 얘기의 취지가 나올 것"이라고 말했다. 김 부총리는 전날 tbs 라디오 방송에 출연해 가상화폐 거래소 폐쇄안에 대해 "살아있는 옵션"이라고 밝힌 바 있다.

다만 그는 "블록체인 문제는 4차 산업혁명의 기반기술의 하나로서 많이들 생각하고 있다. 블록체인과 가상화페가 같은 게 아니지 않나"라며 "블록체인에 대해 어떻게 할 것인가에 대해, 물류·보안·산업 여러 분야에 쓰일 수 있기 때문에 균형있게 보겠다"고 말했다.
용인=김보경 기자 bkly477@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