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서울외고 학생들 따뜻한 겨울나기 성금 전달

최종수정 2018.01.14 23:10 기사입력 2018.01.14 23:10

서울외고 학생들 창4동 주민센터에 ‘따뜻한 겨울나기 성금’ 111만5000원 전달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도봉구(구청장 이동진) 창4동에 위치한 서울외국어고등학교 학생들이 최근 정성껏 모은 ‘따뜻한 겨울나기 성금’ 111만5000원을 창4동 주민센터에 전달했다.

 

매년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선행에 앞장서고 있는 서울외국어고등학교 학생들의 이번 성금 모금은 더욱 특별했다. 1·2학년 학생들의 자발적 모금과 졸업을 앞둔 3학년 학생들의 교복 판매를 통한 수익금을 더해 성금을 마련했기 때문이다.

 

한 고3 학생은 “고등학교 생활을 마무리하며 친구들과의 소중한 추억이 고스란히 담겨 있는 교복을 간직하고 싶은 마음도 컸다. 하지만 이번 기회에 이웃사랑을 실천하며 느끼는 기쁨이 더 크다는 것을 배울 수 있었다”며 “우리가 모은 성금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어떻게 쓰이는지 후배들에게 알릴 생각”이라고 전했다.

 

김강배 서울외국어고등학교장은 “학생들의 진심어린 마음을 담은 기부 활동을 꾸준히 펼쳐 왔다. 2018년에도 교내에 나눔의 정신이 널리 퍼져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