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조용병 신한금융 회장 "창의, 혁신 통해 업권 선도"

최종수정 2018.01.14 21:05 기사입력 2018.01.14 21:0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인호 기자] 조용병 신한금융그룹 회장은 "창의와 혁신을 통해 금융의 새로운 장르를 창조하고, 업권을 선도하자"고 밝혔다.

조 회장은 지난 12∼13일 경기도 용인시 기흥 신한은행 연수원에서 열린 '2018년 신한경영포럼'에서 "더 높은 시선으로 창도하는 신한이 돼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포럼에는 전 그룹사 경영진과 본부장 330여 명이 참석했다.

조 회장은 이날 올해 그룹의 7대 전략과제로 미래 성장 전략 다각화, 글로벌 성과 창출 가시화, 디지털 전환 가속화, 시대에 맞는 신한 DNA 발현, 인재 포트폴리오 혁신, 원 신한 실행력 제고, 리스크 관리 패러다임 확장을 제시했다.

조 회장은 “높은 수준의 리더는 눈은 창공에, 손과 발은 현장에 있는 리더”라며 “현실을 직시하고 미래를 바라보며 미시와 거시를 함께 통찰하고, 단기뿐 아니라 장기적인 관점에서 자신만의 시각으로 해석할 때 진정한 리더로 거듭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유인호 기자 sinryu007@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