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아는 형님’ 장서희, 서장훈 당황시킨 19금 입담 “때려봐라”

최종수정 2018.01.14 16:11 기사입력 2018.01.14 16:11

사진=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 방송화면 캡처

 

배우 장서희가 19금 입담으로 방송인 서장훈을 당황하게 했다.

 

13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에 출연한 장서희는 아프로디테로 변신해 서장훈과 대결을 펼쳤다.

 

이날 ‘아’로 시작하는 단어를 이어 말하는 게임에서 장서희는 “아 대한민국”, “아 서장훈” 등의 단어를 말하며 억지를 부렸다.

 

결국 서장훈과의 대결에서 패한 장서희는 헤라클레스의 망치로 맞는 벌칙을 앞두고 자신의 가슴을 가르키며 “때릴 수 있으면 때려봐라”라고 말해 서장훈을 당황하게 했다.

이어 장서희는 같은 팀인 김희철이 상대편과 ‘자’로 시작하는 대결을 펼치자 “자궁”이라고 말해 역대급 19금 입담을 뽐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