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포토]'평창의 불꽃’ 성화 동대문구 입성

최종수정 2018.01.14 14:08 기사입력 2018.01.14 14:08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환하게 밝히는 성화가 14일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를 통과했다.

지난해 11월 1일 인천을 시작으로 전국 30여 곳을 달려온 성화는 13일 서울에 도착, 16일까지 총 103km 구간을 달린다.

2일차를 맞은 오늘 동대문구는 종로에서 성화를 이어받았다. 오전 11시22분부터 낮12시11분까지 신설동 교차로로 진입, 경동시장사거리를 지나 적십자 교차로를 통해 13명의 주자가 약 2km 구간을 통과했다.

개그맨 김준현과 한국예술종합학교 김봉렬 총장, 삼성썬더스의 문태영 선수, 삼성블루밍스 임근배 감독과 배혜윤 선수 등 일반 시민을 포함 총 13명이 동대문구 구간에 참여했다.
14일 경동시장 사거리에서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중간)과 동대문구 성화봉송 주자인 개그맨 김준현, 한국예술종합학교 김봉렬 총장이 성화를 들고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축하행사로는 신설동역교차로 앞에서 시작된 사물놀이를 비롯해 용두사거리 앞 치어리딩, 경동시장사거리 앞 난타공연 등이 준비돼 의미를 더했다.
구는 거리응원에 나선 1000여명의 주민들과 성화봉송 주자들이 안전하게 행사를 마무리 할 수 있도록 행사주변 환경 정비를 철저히 하고 자원봉사자들과 함께 행사 안내 및 안전 확보에 힘썼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평창동계올림픽의 성화봉송이 동대문구를 지나게 돼 무척 의미있다고 생각한다”며 “36만 동대문구민의 응원을 성화 불꽃에 모아 하나된 열정으로 평창동계올림픽이 성공적으로 개최되길 진심으로 기원한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