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반쪽 된 정주리, 놀라운 다이어트 전후 사진 공개…"77까지 쪘었다"

최종수정 2018.01.13 18:12 기사입력 2018.01.13 18:12

방송인 정주리가 다이어트 전후 사진을 공개했다./사진=정주리 인스타그램 캡쳐

 

방송인 정주리가 다이어트 전후 사진을 공개했다.

 

13일 정주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예전 사진 보다가 다시 자극받으려고, 큰맘 먹고 올려요”라는 글과 함께 다이어트 전후 사진을 공개했다.

 

이어 그는 “비포 사진도 사실 10키로 정도 빠진 상태다. 비포는 68, 애프터는 56, 임신하고는 77까지 쪘었다. 그땐 사진 찍기도 싫고 늘 애들 사진만 올렸다”며 “몸무게는 거의 돌아왔지만 이제는 키로에 집착하지 않고 근력운동을 열심히 해볼까 해요. 또 한 번 공개적으로 다짐합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정주리는 최근 둘째 아이를 출산한 지 100일 만에 활동을 시작했다. ‘라디오스타’에서는 자연주의 출산 경험을 고백해 화제가 됐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