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서울 청량리시장 화재…점포 18개 태워

최종수정 2018.01.13 11:30 기사입력 2018.01.13 11:30

[아시아경제 노태영 기자]12일 오후 11시 14분쯤 서울 동대문구 청량리시장에서 불이 나 3시간 35분만에 꺼졌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으나, 점포 48개 가운데 18개가 불이 탔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한편 박원순 서울시장은 13일 오전 10시쯤 청량리시장 화재현장을 찾아 둘러보고, 상인들을 위로했다.

 

노태영 기자 factpoe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