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브레넌 전 CIA국장 "자유의 여신상이 울고 있다"

최종수정 2018.01.12 16:52 기사입력 2018.01.12 16:5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존 브레넌 CIA 국장은 11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이민 관련 발언과 관련해 '자유의 여신상과 미국 건국의 아버지들이 울고 있다'고 밝혔다.
브레넌 전 CIA국장 "자유의 여신상이 울고 있다"


브레넌 국장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자유의 여신상과 건국의 아버지, 올바른 생각을 하는 우리 시대의 미국인들 모두가 오늘 밤 트럼프 대통령의 형편없는 발언 때문에 울고 있을 것"이라면서 "트럼프 대통령은 매일 자신이 심각한 문제가 있는 사람인지를 보여주고 있다"고 밝혔다.

워싱턴포스트(WP) 등 미국 언론들은 이날 트럼프 대통령이 미국 의회 주요 의원들과 이민 문제를 논의하는 자리에서 "왜 우리가 거지소굴 같은 나라들에서 여기로 오려는 이민자들을 받아들여야 하냐"며 화를 내며 말했다고 전했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