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경기도 15일부터 '주민등록 사실조사'

최종수정 2018.01.14 05:13 기사입력 2018.01.14 05:13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가 이달 15일부터 오는 3월30일까지 75일간 주민등록 사실조사를 실시한다.

주민등록 사실조사는 주민생활을 안정적으로 관리하고 행정사무를 원활히 처리하기 위해 주민등록사항과 실제 거주사실이 같은 지 확인하는 작업이다. 이번 사실조사는 6ㆍ13 지방선거와 효율적인 행정업무를 위한 것이다.

이번 조사기간 중에는 ▲주민등록 사항과 실제 거주사실 일치여부 확인 ▲거주지 변동 후 미신고자 및 부실신고자 등 조사 ▲100세 이상 고령자, 사망의심자 거주, 사망여부 조사 등이다.

각 시ㆍ군 공무원과 통ㆍ리장으로 구성된 합동조사반이 세대별 명부를 토대로 방문 조사를 하고 허위전입자, 무단전출자에 대해서는 직권정리가 이뤄진다.
김진기 도 언제나민원실장은 "이번 사실조사 기간 동안 거주불명등록자 등 과태료 부과 대상자가 자진 신고를 할 경우에는 과태료의 50%를 경감 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