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천공항 2여객터미널 18일 개장…KTX도 연장 운행

최종수정 2018.01.12 14:10 기사입력 2018.01.12 14:10

댓글쓰기

인천공항 2여객터미널 18일 개장…KTX도 연장 운행


[아시아경제 주상돈 기자] 국토교통부와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오는 18일 개통하는 인천공항 제2 여객터미널의 개장 기념행사를 12일 오후 연다고 밝혔다.

인천공항 제2 여객터미널은 체크인과 보안검색, 세관검사, 검역, 탑승 등 출입국을 위한 모든 절차가 제1 여객터미널과 별도로 이루어지는 독립적인 터미널이다. 대한항공과 델타항공, 에어프랑스항공, KLM네덜란드 항공 등 4개 항공사가 운항하게 된다.

제2 여객터미널 개장에 따라 지난해 여객 6208만명, 화물 292만t을 운송한 인천공항은 연간 여객 7200만명과 화물 500만t을 운송할 수 있게 됐다.

제2 여객터미널은 출입국 대기공간을 확대하고 환승편의시설과 전망대, 상설 문화공간 등 다양한 공간을 마련했다. 안내로봇과 무인자동서비스(셀프체크인·셀프수하물 위탁) 등 다양한 스마트기술이 적용됐다. 또 최신형 원형보안검색기 도입 등으로 항공보안도 강화됐다.
13일부턴 5분 간격으로 제1 여객터미널과 제2 여객터미널을 오가는 직통 셔틀버스도 운행된다. 또 이날부터 공항철도와 KTX가 '인천공항2터미널역'까지 연장 운행한다. 사전시범운행을 거쳐 2여객터미널 개장일인 18일부터는 일반고객도 KTX를 이용할 수 있다.

현재 운행 중인 인천공항1터미널역에서 인천공항2터미널역까지 약 8분(정차시간 포함)이 소요된다. 공항철도 직통 열차를 이용시 서울역에서 51분(일반열차 66분)이면 인천공항2터미널역에 도착할 수 있다.

오는 15일부터는 일반·리무진 버스도 현재 제1 여객터미널까지 운행하는 버스를 제2 여객터미널까지 연장 운행한다. 기존 운행 편수보다 101회 증가된 일 2658회를 운행한다.

제2 여객터미널은 그동안 7차례의 종합시운전을 거쳤다. 인력배치 및 훈련과 시설 및 시스템 점검까지 모두 완료된 상태이다.

주상돈 기자 d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