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토부 "제주공항에 추가 임시편 투입 검토"

최종수정 2018.01.12 08:43 기사입력 2018.01.12 08:43

댓글쓰기

12일 오전 5시 제설작업 완료
착륙·이륙 정상 운항 중

[아시아경제 주상돈 기자] 국토교통부가 제주지역 강설 등의 기상악화로 발생한 제주공항 체류승객 수송을 위해 추가 임시편 투입을 검토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국토부에 따르면 전일부터 이날 오전 2시까지 총 244편의 항공기가 결항됐다. 이 탓에 제주공항내 체류여객 2500여명이 발생해 매트리스와 모포를 지급하고, 약국과 편의점을 연장운영했다. 구급차가 대기 중이며 공항경찰대도 추가 배치됐다.

제설작업은 이날 오전 5시께 완료됐다. 이에 따라 항공기는 정상운행되고 있다. 오전 6시59분 첫 비행기가 제주공항에 정상착륙했다. 또 오전 7시30분에는 김포행 비행기가 정상적으로 이륙했다.

국토부 관계자는 "오늘 예정된 스케줄은 제주발 국내선 224편, 4만4639석"이라며 "항공사별 추가 임시편 투입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주상돈 기자 d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