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법원, 서남대 교수협의 "폐쇄명령 정지해 달라" 신청 기각

최종수정 2018.01.03 18:02 기사입력 2018.01.03 18:02

전북 남원에 위치한 서남대학교 전경
전북 남원에 위치한 서남대학교 전경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전북 남원시 소재 서남대학교 교수협의회가 정부의 서남대 폐쇄명령을 집행하지 못하게 해달라고 낸 신청을 법원이 받아들이지 않았다.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행정법원 행정1부(김용철 부장판사)는 3일 교수협의회가 교육부 장관을 상대로 낸 서남대 폐쇄명령 및 서남학원 해산명령 집행정지 신청을 기각했다.

교육부는 지난해 12월13일 서남대가 올해 2월말에 폐교한다고 발표했다. "3차례 시정명령을 내리고 학교폐쇄를 계고했지만 시정요구 일부를 이행하지 못했고 인수자 선정을 통한 정상화에도 실패했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교수협 등은 이에 교육부 명령을 취소해달라는 행정소송을 내고 집행정지도 신청했지만 법원은 인정하지 않았다. 앞으로 양측은 본안 소송에서 폐쇄명령의 적법성을 두고 법정 다툼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