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남경필, 한국당 복당으로 가닥…바른정당 추가 탈당 움직임은?

최종수정 2018.01.03 17:27 기사입력 2018.01.03 17:27

남경필 경기도지사
남경필 경기도지사



[아시아경제 성기호 기자] 남경필 경기도지가사 바른정당을 탈당해 자유한국당에 복당키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남 지사측 관계자는 3일 아시아경제와의 통화에서 "남 지사가 한국당 복당을 수일내로 결행 할 것"이라고 전했다.

남 지사는 바른정당과 국민의당과의 통합에 대해 비판적인 목소리를 내왔다. 여기에 최근 양당간의 통합이 급물살을 타면서 한국당 복당으로 마음을 굳힌 것으로 보인다.

바른정당내에서 통합에 비판적인 김세연·이학재 의원도 남 지사와 함께 움직이는 것이 아니냐는 관측도 나오고 있다. 관계자는 "복당 시기 등은 복당을 고민하고 있는 의원들과 함께 조율 할 것"이라며 "남 지사가 복당을 한다면 두 의원과 함께 행동하지 않겠느냐"고 설명했다.
남 지사가 복당을 결심하면서 관심은 원희룡 제주지사에게 쏠리고 있다. 원 지사는 이날 PBC라디오에 출연해 통합 논의와 관련 "바른정당과 국민의당의 합당하는 게 최종적인 모습이 나온 것도 아니기 때문에 문제의식을 가지고 지켜보는 상황"이라며 "구체적인 결론을 미리 전제하고 거기에 맞춰나가기 보다는 신중히 지켜보겠다"고 밝혔다.

한국당 복당 가능성에 대해서는 "앞서 나가는 이야기"라며 "국가가 처한 현실, 그동안 제가 몸 담았던 새누리당이나 바른정당이 극복해야 할 문제점들과 방안 등을 놓고 원희룡의 정치는 어떻게 되어야 하는지에 대해 종합적이고 근본적인 고민을 충분히 해야 한다"고 밝혔다.

성기호 기자 kihoyeyo@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