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트럼프 "8일 '가짜뉴스 시상식' 열겠다"

최종수정 2018.01.03 15:55 기사입력 2018.01.03 15:55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 트위터광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새해 공식 업무시작일인 2일(현지시간) 폭풍 트윗과 함께 '가짜 뉴스 시상식'을 열겠다고 예고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글을 통해 "월요일(8일) 5시에 '올해의 가장 부정직하고 부패한 미디어 상(THE MOST DISHONEST & CORRUPT MEDIA AWARDS OF THE YEAR)'을 발표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가짜뉴스 매체들의 다양한 분야에 걸쳐 부정직하고 나쁜 보도들을 주제로 다루겠다"며 "계속 지켜보라"고 강조했다.

 

그간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에게 비판적인 미국 언론을 '가짜 뉴스'라고 불러왔다. 지난달에는 자신의 지지자들에게 보낸 이메일을 통해 '2017 가짜뉴스 왕'을 뽑겠다고 밝히기도 했다. 당시 가짜뉴스 매체 후보로는 ABC, CNN, 타임지 등이 꼽혔다. 하지만 주요 외신들은 "트럼프측이 오보라고 지적한 ABC, CNN 등의 보도는 기사 내 언급한 '시기'의 문제일 뿐, 내용에 대해서는 트럼프 대통령도 명확한 부인을 하지 않았다"고 꼬집었다.

 

이날 트럼프 대통령은 "트럼프 대통령은 아무도 부정할 수 없는 성과를 올렸으며, 그는 매우 의미 있는 임기 첫해를 보냈다"는 폭스뉴스 앵커 데이비드 애스먼과 공화당 전략가 에드 롤린스의 발언을 인용한 트윗도 올렸다. 이에 앞서서는 북한의 김정은 위원장을 겨냥해 '더 크고 강력한 핵버튼을 갖고 있고, 내 핵버튼은 작동도 한다'는 내용의 글 등 16건가량을 게시했다.

 

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