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文 대통령, 동남아서 귀국 즉시 포항 지진 상황 점검

최종수정 2017.11.15 15:29 기사입력 2017.11.15 15:29

靑 "문 대통령, 수석·보좌관회의 소집"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 동남아시아 순방을 마무리한 문재인 대통령은 15일 오후 귀국 즉시 수석·보좌관 회의를 소집해 포항 지진에 대한 보고를 받고 상황을 점검한다고 청와대가 밝혔다.

문 대통령은 지진 발생 직후 대통령 전용기인 공군 1호기에서 국가위기관리센터로부터 상황을 보고받았다.

앞서 이날 오후 2시 29분께 경북 포항시 북구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했다. 이번 지진은 작년 9월 12일 경북 경주시에서 발생한 규모 5.8의 지진에 이어 우리나라에서 일어난 지진 중 역대 두번째 규모다.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