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전기매트서 화재…일가족 4명 사상

최종수정 2017.11.15 06:54 기사입력 2017.11.15 06:54

14일 오전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의 15층짜리 아파트 5층에서 불이 나 집 안에 있던 이모(여·47)씨가 숨지고 남편(50)과 아들(20), 딸(18) 등 3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사진=경기 분당소방서 제공


14일 오전 2시 50분께 경기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 한 아파트 5층에서 화재가 발생, 이 사고로 집 안에 있던 이모(47·여)씨가 숨지고 남편 전모(50)씨와 아들(20), 딸(18) 등 3명은 1~2도 화상을 입고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에 따르면 불은 아들 방의 전기매트에서 시작된 것으로 전해졌다. 불은 현장에 출동한 소방대원들이 20여분 만에 모두 진압됐다.

이 불로 인해 이씨 집 내부 161㎡를 태워 소방서 추산 8000여만원의 재산 피해를 냈고 아파트 주민 50여명이 긴급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자 가족들이 전기매트에서 불이 시작됐다고 진술했다”면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