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운수업계·시민단체, 교통안전 실천 의지 다져

최종수정 2017.11.15 06:00 기사입력 2017.11.15 06:00

[아시아경제 박민규 기자] 운수업계와 시민단체들이 한자리에 모여 교통사고를 줄이기 위한 의지를 다진다.

국토교통부는 15일 제10회 교통문화발전대회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연다고 밝혔다.

교통안전 시민봉사단체와 운수업계 등에서 500여명이 참석하는 이날 행사에서는 교통안전 캠페인 등 활동을 소개하고 교통안전 유공자 및 우수 사업자 시상식과 교통안전 실천 다짐대회 등이 진행된다.

교통안전 유공자 시상에서 최고 영예인 산업포장은 김경자 인천시 여성운전자회장에게 돌아갔다. 황덕수 교통안전클럽 대표이사 등 7명에게는 대통령 표창이 주어졌다.

교통안전 우수 사업자로는 한국도심공항·충주교통·천일여객·한양고속·영화여객·명문고속관광·평화관광·제주한솔투어·대도교통·인천택시·경인운수 등 11개 업체가 선정됐다.
박민규 기자 yush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