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B1A4 팬사인회 강남관광정보센터서 개최

최종수정 2017.11.11 09:56 기사입력 2017.11.11 09:56

강남구, 12일 오후 1시30분 압구정동 강남관광정보센터 한류체험관에서 B1A4(비원에이포) 팬 사인회 열어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강남구(신연희 구청장)는 12일 오후 1시30분 압구정동 강남관광정보센터 한류체험관에서 B1A4(비원에이포) 팬 사인회를 연다.

구는 사전 투표를 통해 한류아이돌 인기그룹인 B1A4(비원에이포) 팬 150여 명을 선정, 팬 미팅 겸 사인회를 함께 여는 것이다.

해외 관광객과 국내외 팬들을 위해 강남관광정보센터 외부 한류 광장에 포토 존도 설치한다.
B1A4

한류아이돌 그룹 B1A4(비원에이포)는 이번 팬사인회에서 팬심을 만족시키는 자비시 주얼리 상품을 런칭해 한류 아이돌 그룹으로서의 입지와 팬층을 더욱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강남관광정보센터 한류체험관에서는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한류스타와의 팬미팅, 팬사인회, 음반발표회 등을 통해 한류 강남을 전파하고, 유튜브 등을 통한 전세계 실시간 방송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강남 한류를 접할 수 있도록 사업을 추진할 것이다.

신연희 강남구청장은“최근 중국의 사드 정책이 완화가 되고, 인도네시아, 베트남을 비롯한 동남아 관광객이 증가하고 있는 시점에 B1A4 팬사인회를 통해 한류문화체험 확대를 기대한다”며 “이는 궁극적으로 외국인관광객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