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초등학생 친구와 함께 떠나는 별자리 여행

최종수정 2017.11.08 08:44 기사입력 2017.11.08 08:44

댓글쓰기

흥미로운 별자리, 우주여행 이야기 듣고 일상생활 속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천체관측 기회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8일 오전 10시부터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달과 별이 함께하는 갈산 도서관 별자리 여행' 참가자를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별자리 여행'은 23일 오후 7시부터 천문 특화 도서관인 갈산도서관(양천구 목동남로4길 48-6)에서 진행된다.

자라나는 어린이들에게 우주에 대한 궁금증을 해결, 일상생활 속에서 접하기 어려운 천문우주를 직접 관측하고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오후 7시10분부터 한 시간 동안 천문대장의 강연이 진행된다. 우주 천체 가상시뮬레이션 영상을 통한 별자리 이야기, 태양계 행성의 특징, 우주여행 이야기들로 아이들의 천문관측에 대한 흥미를 유발한다.

이후 8시10분부터는 볼록렌즈를 이용해 망원경을 직접 만들어보고, 옥상에서 천체망원경으로 별자리를 관측해보는 시간을 갖는다. 아이들은 책이나 사진을 통해서만 접하던 별을 직접 보게 되는 것이다.
천체 관측

천체 관측


'별자리 여행'은 오후 9시40분까지 진행되며, 행사는 과학교양지 발행업체인 동아사이언스가 진행을 돕는다.
참가를 원하는 초등학생은 양천구청 홈페이지 공지사항을 참고, 신청하면 된다. 참가비는 무료이며, 접수는 60명 선착순으로 받는다.

'별자리 여행'이 열리는 갈산도서관은 ‘천문학 특성화 도서관’이다. 도서관 3층에는 천문학 자료실이 별도로 마련돼 있어 별자리와 천체관련 도서900여권이 비치돼 있다.

또 천체망원경 2대와 대형 별자리 지구본도 설치돼 있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별자리 여행 프로그램을 통해 아이들이 천문지식을 쌓고 과학적 창의성과 탐구능력이 향상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아이들이 과학에 흥미를 갖고 꿈을 키울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교육지원과(☏2620-3113)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