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권오현 삼성전자 부회장 자진 사퇴(속보)

최종수정 2017.10.13 10:21 기사입력 2017.10.13 10:16

[아시아경제 명진규 기자]삼성전자 권오현 부회장은 13일 반도체사업을 총괄하는 부품부문 사업책임자에서 자진 사퇴함과 동시에 삼성전자 이사회 이사, 의장직도 임기가 끝나는 2018년 3월까지 수행하고 연임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겸직하고 있는 삼성디스플레이 대표이사직도 사임할 예정이다. 권부회장은 "저의 사퇴는 이미 오래전부터 고민해 왔던 것이고 더 이상 미룰 수 없다고 판단했다"며 용퇴의사를 밝혔다.

명진규 기자 ae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