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몽쉘이 땅콩과 만났다…롯데제과, 가을 한정판 ‘땅콩 맛’ 4종 출시

최종수정 2017.10.13 09:04 기사입력 2017.10.13 09:04

몽쉘, 마가렛트, 칙촉, 찰떡파이 등 땅콩의 맛 가미


[아시아경제 이선애 기자] 롯데제과는 가을을 맞아 몽쉘, 마가렛트, 칙촉, 찰떡파이 4종의 땅콩 맛을 곁들인 신제품 4종을 선보였다고 13일 밝혔다. 이들 4종의 제품은 올 가을 한정판으로 운영된다.

각 제품들은 피넛버터 등을 사용, 땅콩의 고소한 맛을 강조했으며, 제품 포장디자인의 주 색상으로 갈색을 적용해 가을 느낌을 살렸다.

롯데제과는 지난 여름 멜론 맛 제품들을 선보이는 등 올 들어 시즌 한정판 시리즈 제품을 연달아 출시하고 있다. 계절에 따라 옷을 바꿔 입듯 환절기마다 익숙한 브랜드에 새로운 소재와 맛으로 그 계절의 신선함을 부여하자는 취지에서다.

롯데제과는 추후에도 인기 브랜드에 새로운 소재와 맛을 가미한 한정판 시리즈 제품들을 지속적으로 개발해나갈 계획이다.

이선애 기자 ls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