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해비치 제주 레스토링 밀리우, 가을 특선메뉴 출시

최종수정 2017.10.13 08:57 기사입력 2017.10.13 08:57

해비치 가을메뉴, 오늘의 생선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해비치 호텔앤드리조트 제주의 프렌치 파인다이닝 레스토랑 ‘밀리우’에서 제철 식재료와 다양한 허브를 활용한 ‘가을 특선 메뉴’를 내놨다고 13일 밝혔다.

가을 메뉴에는 제주산 닭고기와 고등어, 청귤 등 제주산 제철 식재료 뿐 아니라 보타르가, 타임(허브), 커민 등 이색적인 향을 지닌 식재료를 사용해 후각과 미각으로 요리의 깊은 풍미를 느낄 수 있도록 구성한 것이 특징이다.

앙트레(전식)로는 저온에 장시간 익힌 계란 위에 캐러멜라이즈한 양파와 포트와인, 짭조름한 감칠맛을 내는 숭어 어란을 올린 계란 요리를 새롭게 내놨다.

메인에는 타임과 후추로 마리네이드한 ‘닭 가슴살’, 오렌지 향을 내는 술인 쿠앵트로와 꿀을 발라 구워 낸 오리에 커민 향의 비트 퓨레를 더한 ‘오리 가슴살’, 머스터드와 비트, 보리새우 가루로 감칠맛을 낸 ‘양갈비’ 요리가 준비된다.

디저트로는 가을이 제철인 밤을 이용한 밤 에끌레르와 제주산 청귤로 만든 소르베가 있다. 디너 코스는 6코스가 11만원, 9 코스가 13만8000원이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