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컵스·워싱턴 메이저리그 NLDS 4차전 우천순연

최종수정 2017.10.11 11:42 기사입력 2017.10.11 11:42

[아시아경제 박병희 기자] 미국프로야구 2017 메이저리그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NLDS) 4차전이 비로 연기됐다.

워싱턴 내셔널스와 시카고 컵스는 11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 주 시카고의 리글리 필드에서 NLDS 4차전을 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10일 오후부터 시카고 지역에 많은 비가 내렸고 결국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우천순연을 결정했다.

4차전은 12일 오전 5시로 재편성됐다.

컵스는 워싱턴에 시리즈 전적 2승1패로 앞서있다. 한 경기만 더 이기면 내셔널리그 챔피언십 시리즈에 올라 2년 연속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와 격돌한다.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