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김호곤vs축구팬, 히딩크 감독 놓고 극명한 시각차..“돈만아는 ‘그xx’” vs “히동구 모셔오라”

최종수정 2017.10.11 10:09 기사입력 2017.10.11 10:08

김호곤 대한축구협회 기술위원장(좌), 거스 히딩크 전 한국 대표팀 감독 / 사진= 스포츠투데이 DB


한국 축구대표팀 경기력에 대한 성토가 이어지는 가운데, 거스 히딩크 전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에 대한 김호곤 대한축구협회 부회장과 축구팬들의 시각차가 극명하게 드러나고 있다.

'축구를 사랑하는 국민' 축구협회 앞 시위 / 사진=유튜브 '미래방송'


지난 8일 ‘축구를 사랑하는 국민’ 회원들은 서울 종로구 대한축구협회 사무실 앞에서 김 부회장의 사퇴와 히딩크 전 감독의 영입을 촉구하는 집회를 열었다.

이들은 “축협적폐세력 몰아내고 히동구(히딩크) 감독 모시자”라고 적힌 현수막을 걸고 “히딩크 사랑해요” 등의 문구와 함께 촛불 시위를 진행했다.
반면 김 부회장은 히딩크 전 감독과 악연을 맺어왔다.

김 부회장은 올림픽 축구대표팀 감독이던 2003년 2월 네덜란드 전지훈련 후 귀국한 자리에서 당시 축구협회의 기술자문으로 있던 히딩크 전 감독을 겨냥해 “돈만 아는 인간이다”라고 비난했다.

당시 김 부회장은 히딩크 전 감독을 “그 xx”라며 욕설을 섞어 부르기도 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