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제571돌 한글날 기념 성북문학제 개최

최종수정 2017.10.10 07:11 기사입력 2017.10.10 07:11

댓글쓰기

12일 오전 11시부터 성북천 바람마당에서 성북구민의 숨은 글솜씨와 작품 만난다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성북구(구청장 김영배)에서 문학의 향기에 취할 수 있는 문화축제가 열린다.

성북구는 12일 오전 11시 성북천 바람마당에서 제571돌 한글날 기념 문화축제 '2017 성북문학제’를 개최한다.

성북문학제에서는 한글날을 맞아 구민의 숨은 글솜씨와 작품들을 만나보는 기회와 더불어 다함께 어울릴 수 있는 문화의 장이 펼쳐질 예정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성북구민 전체를 대상으로 개최된 성북문예작품 공모전 입상자에 대한 시상이 진행된다.

지난 9월 ‘나의 소중한 사람들’이라는 주제로 개최된 공모전은 시, 수필, 편지, 사진 부문에 대한 작품 접수를 받아 심사를 거쳐 14개의 수상작이 결정됐다.
시 부문에는 ‘처진 가을 꽃’의 홍란 씨 외 3명,
성북문화재 포스터

성북문화재 포스터


수필 부문에서는 ‘우리의 소중한 사람들’의 임진회 씨 외 3명,

편지부문에서는 ‘살아갈 힘을 주는 고마운 동생에게’의 조영수 씨 외 3명,

사진 부문에서는 ‘공룡이 나타났다’의 정진아 씨 외 1명이 입상했고 행사 당일 시상과 함께 작품 낭송 및 전시가 이어진다.

이외도 (사)여성중앙회, (사)여성문제연구회, 여성꿈의공동체 성북여성교실 등 행사에 참여한 지역내 여성단체들은 다양한 부스를 운영한다.

참여 단체들은 서예, 퀼트 등 회원들의 문예작품 전시와 함께 각종 공연, 벼룩시장, 먹거리 판매, 양말인형 만들기, 캘리그라피 체험 등 다양한 문예작품과 체험부스를 통해 남성과 여성 모두가 어울릴 수 있는 공감 한마당을 펼칠 전망이다.

김영배 성북구청장은 “한글날을 맞아 한글의 우수성과 가치를 기념하기 위해 열리는 성북문학제는 기존 여성문학제 행사의 한계에서 벗어나 문학을 통해 남성과 여성 모두가 어울릴 수 있는 문화축제로 준비됐으니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