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비정규직 특수요원’ 강예원, 오민석에 “비키니 왁싱 해봤어?”...무슨 사연?

최종수정 2017.10.08 16:26 기사입력 2017.10.08 16:26

[사진=MBC '우리 결혼했어요4' 캡쳐]

영화 ‘비정규직 특수요원’이 추석 특선 영화로 방영하며 화제인 가운데, 주연 강예원의 과거 발언이 재조명 되고 있다.

강예원은 과거 MBC 예능프로그램 ‘우리 결혼했어요4’에 출연, 가상 남편인 배우 오민석에게 비키니 왁싱을 해봤냐고 물어 눈길을 끌었다.

당시 방송에서는 100일을 맞이한 강예원과 오민석 부부가 ‘앞으로 함께 해보고 싶은 것’을 주제로 이야기했다.

강예원은 이날 “같이 좋아하는 것도 해보고 남편 좋아하는 것도 하자”라고 운을 뗐다. 강예원은 이미 함께 하고 싶은 목록에 비키니 왁싱을 넣어놨던 것.

그는 이어 오민석에게 “비키니 왁싱을 해봤냐”고 돌직구를 날렸고, 이에 오민석은 “다 벗고 하는 거잖아”라며 당황스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강예원은 “부모님 보기에도 남사스러울 수 있겠다”고 말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비정규직 특수요원’은 KBS1에서 오늘(8일) 오후 2시 50분부터 방영됐다.

미디어이슈팀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