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포토]러 모스크바, 폭발물 허위 신고에 한바탕 소동

최종수정 2017.09.14 10:02 기사입력 2017.09.14 10:02

(사진출처=AP연합)

[아시아경제 노미란 기자] 13일(현지시간) 러시아 최대 국영백화점인 굼(GUM)백화점 입구에서 사람들이 짐 검사를 받기 위해 줄 서 있다. 타스통신에 따르면 이날 하루 동안 모스크바에서 수십 개 시설물에 폭발물이 설치돼 있다는 허위 신고 전화 100여통이 접수돼 5만명 이상이 긴급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노미란 기자 asiaro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