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KB캐피탈, 실시간 렌터카 예약 플랫폼 업체 '렌트킹'과 MOU 체결

최종수정 2017.09.14 10:03 기사입력 2017.09.14 10:03

박지우 KB캐피탈 대표이사(사진 오른쪽)와 렌트킹 윤영진 대표이사가 13일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뒤 기념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KB캐피탈)

[아시아경제 정현진 기자] KB캐피탈이 실시간 렌터카 예약 플랫폼 업체 '렌트킹'과 전략적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MOU를 계기로 KB캐피탈은 렌트킹과 렌터카 예약 플랫폼 운영 노하우를 활용해 자동차 공유(카셰어링) 플랫폼을 구축하고, 앞으로 자동차 연관산업의 생태계 조성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함께 할 계획이다.

2015년 9월에 설립된 렌트킹은 전국 200여개의 엄선된 렌터카 업체에서 보유한 다양한 차종의 렌터카를 실시간 가격비교와 함께 옵션, 색상 등 상세검색을 통한 예약을 할 수 있는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다. 또 렌트킹 플랫폼을 활용해 고객이 렌터카를 이용하게 될 경우 예약에서 결제까지 3분 이내에 완료할 수 있으며, GPS 기반 지도 서비스를 활용해 고객이 원하는 위치에 배송, 반납이 가능하다.

KB캐피탈은 렌트킹 플랫폼을 이용하는 고객들의 렌터카 예약율과 재이용률도 급속도로 증가하고 있어 연말까지 제휴업체도 300개까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김세민 KB캐피탈 전략기획부장은 "이번 전략적 MOU는 공유 경제 시장의 지속적인 성장과 소비자 대상 자동차 관련 원스톱 서비스 제공이라는 양사간의 전략적 비즈니스 방향에 부합한다"며 "중고차 매각, 자동차 애프터 마켓 등 KB차차차 플랫폼과 연계된 중장기 사업 영역 확장전략에 있어서도 상당한 시너지 효과를 발휘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현진 기자 jhj4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