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강남구 사회복지박람회 연다

최종수정 2017.09.14 07:49 기사입력 2017.09.14 07:49

16일 오전 10~오후4시 코엑스에서 45개 홍보·체험부스 운영, 4000여명 참여 예정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강남구(구청장 신연희)는 16일 오전 10시부터 삼성동 코엑스 앞 동측광장에서‘희망으로 삶을 디자인하다’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2017 강남구 사회복지박람회’를 연다.

제18회 사회복지의 날을 맞아 사회복지현장 개별 복지서비스를 한 곳에 집약해 다양한 복지정보 제공과 복지서비스 체험의 장을 마련, 사회복지에 대한 관심과 인식을 높이기 위해 추진하는 것이다.

수서종합사회복지관을 비롯한 지역내 40개 사회복지시설과 유관기관, 지역주민, 자원봉사자, 기업체 등 4천여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박람회는 국기원 태권도 공연, 태화복지관 토마토 중창단 합창의 식전행사와 사회복지 유공자 표창수여를 시작으로 정보 존(ZONE)과 영유아·청소년·여성·어르신·장애인·복지관·지역사회분야·공공분야 영역 등 다양한 복지서비스 11개 영역, 45개 홍보·체험 부스가 운영된다.

구는 정보 존 4개 부스에서 치매예방 VR체험 기회를 제공, 어르신·장애인에게 편리한 생활용품 제작 등 산업기술과 복지를 접목한 미래지향적인 복지 콘텐츠를 새롭게 선보일 계획이다.

더불어 장애인 영역 5개 부스를 특화해 VR을 통한 시각장애체험과 3D프린터로 장애인에게 유용한 도구 만들기 등 과학기술을 활용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다. 장애인의 예술작품도 전시된다.
지역사회분야 영역 3개 부스에서는 조부모 역량강화 프로그램, 어르신이 복지관에서 직접 배운 네일아트를 해주는 서비스, 생명존중 캠페인 등 복지기관별 유익한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또 공공분야 영역 3개 부스에서 정부24 서비스를 통해 생애주기별·대상특성별 맞춤형 복지혜택을 찾아주는 서비스를 선보여 개인의 욕구에 따른 정부시책과 구 복지정책을 한 눈에 알아볼 수 있도록 했다.
강남구 사회복지박람회 포스터

강남복지재단도 행사에 참여해 기부인식개선을 위한 퀴즈 및 아트체험프로그램을 진행하는 등 그 밖에 부스별 다양한 복지를 누구나 쉽게 경험하고 느낄 수 있을 것이다.

구는 특별히 이번 박람회 부스를 생애주기별 순서로 배치해‘아동에서 노인에 이르기까지 전 생애를 탐색’하도록 체험 동선을 구성했다. 관람객이 부스 순서대로 관람하면 나이별로 이어지는 복지를 쉽게 알 수 있다.

또 박람회를 통해 즐겁고 행복한 복지 분위기를 한층 느낄 수 있는 문화예술 공연도 마련했다.

러시아 출신 아코디언 연주가 ‘알렉산더 쉐이킨’의 멋진 개막 축하공연에 이어 ‘은광여고 치어리딩’, ‘강남시니어앙상블’, ‘중앙대학교 밴드 블루드래곤’등 다양한 문화공연과 복지관 이용자들이 갈고 닦은 재능을 마음껏 발휘하는 아마추어 공연이 재미를 더할 것이다.

향후 구는 지역 내 사회복지기관과 폭넓은 네트워크를 구축해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제공, 주민들에게 한 발 다가가는 참다운 복지를 실현해 나갈 계획이다.

이광우 복지정책과장은 “이번 박람회는 복지가 일부 소외된 사람들만 혜택을 받는 것이 아닌 모두가 함께 누릴 수 있는 것임을 알리고 앞으로 우리 사회복지가 나아갈 방향을 제시하기 위해 개최한다”며 “남녀노소, 장애인·비장애인 모두가 서로 간의 벽을 허물고 하나가 되는 소중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