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文 대통령, 국정과제·관계부처회의 수시 주재

최종수정 2017.09.13 18:14 기사입력 2017.09.13 18:14

대통령 주재 수보회의는 주 2회서 1회로 줄여

[아시아경제 이민찬 기자] 앞으로 문재인 대통령은 매주 월요일·목요일 2회 진행하던 청와대 수석·보좌관회의를 주 1회(월요일)만 주재한다. 대신 문 대통령은 국정과제와 주제별 관계부처회의를 수시로 개최한다는 방침이다.

13일 청와대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매주 월요일 수석·보좌관회의만 주재하고 목요일 수석·보좌관회의는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 주재로 진행된다. 문 대통령은 앞으로 국정과제별 회의와 주제별 관계부처회의 등을 수시로 주재한다.

청와대 관계자는 "대통령과 회의를 하고 싶다는 부처와 위원회의 요구를 수용 못하고 있는데, 그런 것을 수용하기 위해 내린 결론"이라며 "청와대는 국회·사회 각계와의 소통을 강화해 다양한 국민들의 목소리를 폭넓게 듣겠다"고 설명했다.

이민찬 기자 leem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