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8월 취업자 수 21만명↑…4년6개월만 최저(상보)

최종수정 2017.09.13 08:24 기사입력 2017.09.13 08:24

댓글쓰기

청년실업률 9.4%…1999년 이후 최고 수준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지난달 취업자 수 증가폭이 4년6개월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30만명을 밑돈 것은 7개월만이다.

13일 통계청이 발표한 '고용동향'에 따르면 8월 취업자는 2674만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1만2000명 증가하는데 그쳤다. 이는 2013년 2월 20만1000명 증가한 이래 가장 낮은 증가폭이다.

취업자 수 증가 규모가 30만명대를 밑돈 것은 지난 1월 24만3000명 이후 7개월만이다. 2월 37만1000명, 3월 46만6000명, 4월 42만4000명, 5월 37만5000명,6월 30만1000명, 7월 31만3000명로 6개월 연속 30만명을 기록했다.

이는 건설업 취업자 수 증가폭이 축소되면서 전체 취업자 수 증가를 제한했기 때문이다. 7월 10만1000명 증가했던 건설업 취업자 수는 8월 3만4000명 증가로 축소됐다.

빈현준 통계청 고용통계과장은 "지난해 8월에는 날씨가 좋았으나 올해 8월에는 비가 많이 왔다"면서 "이 점이 일용직 노동자 수 증가에 영향을 미쳤다"고 설명했다.
지난달 실업률은 3.6%로 지난해 같은 기간과 동일했고, 전체 실업자 수는 다시 100만명대로 늘어났다. 지난달 실업자는 100만1000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000명 늘어났다.

청년실업률(15~29세)은 9.4%로 1999년 이후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

고용률은 61.1%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0.1%포인트 상승했다.

성별로 보면 남자는 71.2%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0.4%포인트 하락했고, 여자는 51.3%로 0.5%포인트 상승했다.


세종=이광호 기자 k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