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매일유업 ‘엔요’ 요구르트, 국내 최초 빨대 부착해 업그레이드 출시

최종수정 2017.09.06 09:42 기사입력 2017.09.06 09:42

편의성과 영양성분, 용량 강화해 새롭게 선봬


[아시아경제 이선애 기자] 매일유업이 어린이 요구르트 ‘엔요’의 용량과 영양성분을 늘리고, 국내 최초로 전용 빨대를 부착해 편의성을 높인 제품으로 업그레이드 출시했다고 6일 밝혔다.

새로 선보이는 엔요는 아이들의 건강한 성장을 위해 뼈 건강을 위한 비타민 D를 한 병만으로도 하루 권장 섭취량(1일= 5㎍/1병 기준)에 충족할 수 있도록 함유했다. 칼슘과 자기방어성분인 아연을 더해 영양성분을 강화했다.

또한 세계에서 가장 많이 연구된 프로바이오틱 유산균인 L-GG를 포함한 프로바이오틱 유산균을 하루 권장량 최대치인 100억(CFU)을 한 병에 모두 담았으며, 당 함량은 기존 제품 대비 3분의 1 로 줄이고 요구르트 고유의 감칠맛을 높여 더욱 맛있고 건강하게 마실 수 있다.

더불어 편의성은 높이고, 용량은 더욱 늘린 것도 특징이다. 국내 100㎖ 요구르트 제품 중 최초로 개별 용기마다 전용 빨대를 부착하고, 용량은 기존 대비 20㎖ 더 늘린 100㎖ 아이들이 언제 어디서나 부족함 없이 간편하게 마실 수 있다.

새로 출시한 엔요는 슈퍼와 할인마트에서 구입 가능하며, 소비자가격은 2200원(100㎖ 용량 5개입 기준)이다.
이선애 기자 ls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