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효리네 민박' 아이유, 이효리에게 고민 털어놔… "감정 표현하기 어렵다"

최종수정 2017.08.14 00:03 기사입력 2017.08.14 00:03

사진=jtbc '효리네 민박' 방송화면 캡쳐

JTBC ‘효리네 민박’에서 아이유가 이효리에게 고민을 털어놨다.

아이유는 이효리와 함께 아침 요가를 다녀오는 차 안에서 ‘감정 표현이 서툰 것’이 어렵다고 토로했다.

아이유는 “감정을 표현하는 것에 있어 어려움이 있다”라며 “표현을 해도 상대방에게 전해지지 않는 것 같다”고 털어놨다.

이에 이효리는 아이유와는 정반대로 자신은 표현을 많이 하는 편이라며 다른 성향에 대해 이야기 나눴다.

깊은 대화를 이어가던 이효리는 “지금부터 나는 말을 줄이고, 너는 조금 더 하자”고 말하며, 부족한 부분은 서로 알려주고 보완해 맞춰나가자며 아이유의 고민을 해결해 주기 위해 노력하는 큰언니의 면모를 보였다.
한편, 두 사람은 뜻밖의 휴가에 그동안 가보고 싶었던 제주도 곳곳을 방문하며 즐거운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아시아경제 티잼 홍민정 기자 hmje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