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김규리, 동양화 작가로 정식 데뷔…연기·춤·노래까지 다 되는 만능 재주꾼

최종수정 2017.07.18 03:07 기사입력 2017.07.17 22:51


김규리

배우 김규리가 동양화 작가로 데뷔한다.

김규리는 영화 '미인도'에서 조선시대 화가 신윤복 역을 맡으며 동양화를 배우기 시작했으며 뛰어난 실력에 주위를 놀라게 한 바 있다. 그후로도 개인적으로 작업을 하면서 이미 팬들 사이에서는 연예계 스타 화백으로 잘 알려져 있을 정도로 그 실력을 인정받고 있었다.

김규리의 그림 실력이 대중에게 유명해지게 된 계기는 최근 '정글의 법칙'에서 출연하면서 부터다. 짧은 시간에 제대로 된 도구 하나 없이 자연에서 얻은 재료들로 남태평양의 아름다운 풍경을 멋스럽게 그려냈고, 방송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전해지게 됐다.

이렇듯 개인적인 취미 활동으로만 이어오던 중 한 예술플랫폼 스타트업을 통해 제의를 받았다. 이후 정식작가로서 등록, 김규리는 지금도 차기작을 준비하는 동시에 틈틈이 작품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미디어이슈팀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