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통일부 차관, 유엔 北인권보고관 접견…"北 억류된 국민에 관심" 당부

최종수정 2017.07.18 04:09 기사입력 2017.07.17 17:26

천해성 통일부 차관이 17일 오헤아 킨타나 유엔 북한인권특별보고관을 만나 악수를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최일권 기자] 천해성 통일부차관은 17일 방한한 오헤아 킨타나 유엔 북한인권 특별보고관을 만나 북한에 억류된 우리 국민에 대한 국제사회의 관심과 지원을 당부했다.

천 차관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킨타나 보고관을 만난 자리에서 북한인권 상황 개선을 위한 협력을 당부하면서 이 같이 말했다.

킨타나 보고관은 이 자리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베를린 구상과 남북회담 제의 등 대북정책 전반에 대해 관심을 표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최일권 기자 igcho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