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최종구 "인터넷전문은행, 은산분리 원칙 훼손하지 않아"

최종수정 2017.07.17 15:15 기사입력 2017.07.17 15:15

[아시아경제 구채은 기자] 최종구 금융위원장 후보자는 17일 국회 정무위원회에서 열린 인사청문회에서 "인터넷전문은행은 은산분리 정책을 훼손하지 않으면서 금융권의 경쟁을 촉진하고 핀테크 혁신도 유도할 수 있다"고 말했다.

최종구 후보자는 "많은 위원님들이 은산분리 원칙에 대해서 우려하고 있지만 (인터넷전문은행은) 그런 취지보다는 금융권 경쟁을 촉진하는데 기여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은산분리의 원칙은 인터넷전문은행보다 더 큰 범위에서 중요한 이슈"라고 덧붙였다.

구채은 기자 faktu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