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우리기술, "전 대표 징역형 선고"

최종수정 2017.06.19 18:21 기사입력 2017.06.19 18:21

[아시아경제 임혜선 기자] 우리기술 은 노선봉 전 대표이사와 이종석 전 부사장이 사기·횡령 등 혐의로 서울서부지방법원에서 징역형을 선고받았다고 19일 공시했다.

임혜선 기자 lhsro@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