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김주하 앵커, '문재인 커피' 댓글 소개 논란

최종수정 2017.05.13 15:48 기사입력 2017.05.13 15:48

김주하 앵커. 사진=MBN '뉴스8' 방송 캡쳐

MBN 김주하 앵커의 '문재인 커피' 뉴스가 논란에 휩싸였다.

12일 방송된 MBN '뉴스8' 코너 '이 한장의 사진'에서 김 앵커는 문재인 대통령이 커피를 마시는 사진을 소개했다.

김 앵커는 "우리나라의 새 대통령은 유난히 커피를 사랑한다고 하죠. 직접 원두를 볶고 내릴 정도라고 하니까요"라고 운을 뗀 뒤 일부 네티즌들의 댓글을 소개했다.

김 앵커는 "그런데 이 사진을 보고 올라온 댓글도 참 다양합니다. 커피 대신 국산차를 사랑했으면 하는 바람부터 일회용 컵 대신 텀블러를 사용했으면 더 좋았겠다는 의견까지…. 국민들이 대통령을 사랑하면 할수록 기대하고 바라는 건 더 많아지나 봅니다"라며 특정 댓글의 내용을 설명했다.

방송 이후 많은 네티즌들은 '김 앵커가 문 대통령을 깎아내리는 듯한 내용이 담긴 댓글만 소개했다'며 그 의도에 의문을 제기하기도 했다.
아시아경제 티잼 송윤정 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