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구글·페북, 美디지털 광고시장 성장분의 99% 차지

최종수정 2017.04.28 04:01 기사입력 2017.04.27 08:1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동표 기자]구글과 페이스북의 미국 디지털 광고산업 지배력이 가속화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미국 비즈니스인사이더(BI)는 "구글과 페이스북이 지난해 미국 디지털 광고시장 성장분의 99%를 차지했다"고 피보탈리서치(Pivotal Research)의 조사결과를 인용해 보도했다.

구글·페북, 美디지털 광고시장 성장분의 99% 차지


이 조사에 따르면, 미국의 전체 인터넷 광고산업은 596억달러(67조5000억원)에서 2016년 725억달러(82조원)로 21.8% 성장했다. BI는 "그러나 미국 IT 업계의 다른 모든 회사의 평균 성장률은 0%에 가까웠다. 구글과 페이스북의 압도적인 지배 때문"이라고 말했다.

미국내 IT기업들의 광고매출이 적은 수준은 아니지만, 이들 두 업체가 거둬들이는 수익이 워낙 큰 탓에 이런 결과가 나온 것으로 분석된다. 구글은 검색 광고에서, 페이스북은 노출 광고에서 확고한 우위를 갖고 있다.
피보탈리서치는 "구글과 페이스북은 미국내 광고 수익을 공개하지는 않는다. 계산이 정확하지 않을 수 있지만, 구글과 페이스북이 현재 업계를 지배하고 있다는 점은 확실하다"고 밝혔다.

또 "두 회사는 디지털산업의 기본 생태계를 구성하고 있는 업체다. 이들은 오랜 시장지배로 인해 수많은 데이터를 가지고 있다. 광고주들, 파트너들은 바로 그런 거인을 상대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동표 기자 letme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지금 쓰는 번호 좋은 번호일까?

※아시아경제 숫자 운세 서비스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