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걸그룹 에이핑크 윤보미양 '수원영상홍보대사' 위촉

최종수정 2017.03.21 14:34 기사입력 2017.03.21 14:34

걸그룹 에이핑크의 윤보미 양이 수원 영상홍보대사로 임명된 뒤 염태영 수원시장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인기 걸그룹 에이핑크(Apink) 멤버 윤보미 양이 경기도 수원시 영상홍보대사가 됐다.

수원시는 21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윤보미 양을 '2017 수원시 영상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윤 양은 2011년 데뷔해 국내외 팬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는 걸그룹 에이핑크의 멤버로 초ㆍ중ㆍ고등학교를 모두 수원에서 나왔다.

윤 양은 MBC 예능 프로그램 '진짜 사나이'에 출연해 털털한 아이돌로 매력을 알렸고, 최근에는 '마이 리틀 텔레비전'(MBC)에서 태권도 3단의 씩씩한 소녀 이미지로 사랑을 받았다. 또 배우 최태준과 함께 출연한 '우리 결혼했어요'(MBC)에서 사랑스러운 모습을 선보이는 등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다.

윤 양은 수원시 바이럴(입소문) 홍보 뮤직비디오 '수원하다!'에 출연하는 등 앞으로 1년 간 수원을 알리는 다양한 활동을 하게 된다.

윤 양은 위촉식에서 "어릴 때부터 수원에서 자라 학창시절의 모든 추억을 수원과 함께 해왔다"면서 "홍보대사로 위촉돼 진심으로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수원에 애정이 많은 윤보미 양이 활기찬 도시 수원을 알리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이날 위촉식에는 염 시장을 비롯해 제작사, 관련 공무원, 시민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