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피고인’ 마지막 출근하는 유리에 god 박준형…“믓쮜다 리틀 씨쓰터, 빼애앰”

최종수정 2017.03.21 14:20 기사입력 2017.03.21 14:20

사진=유리 인스타그램

[아시아경제 디지털뉴스본부 김윤주 기자] ‘피고인’이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있는 가운데 서은혜 변호사역을 맡아 열연중인 유리의 마지막 촬영길이 눈길을 끈다.

유리는 지난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서은혜 마지막 출근길까지!”라는 글과 함께 여러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유리는 청바지에 재킷을 매치해 활동적인 변호사 룩을 완성했다. 유리는 게시물의 댓글에 “서변의 슬픈 발걸음”이라고 언급해 마지막 촬영의 아쉬운 마음도 내비쳤다.

특히 게시물 댓글에 god 박준형이 등장해 눈길이 간다. 그는 “믓쮜다 리틀 씨쓰터 매애앤 빼애앰”이라는 글을 남겨 마지막까지 유리를 응원했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피고인 마지막 회는 21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디지털뉴스본부 김윤주 기자 joo0416@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