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KB증권, WM House View 기반 종합 자산관리 서비스 가동

최종수정 2017.03.21 13:22 기사입력 2017.03.21 13:22

[팍스넷데일리 고종민 기자] KB증권이 종합 자산관리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WM House View’를 정립하고 본격 가동에 나섰다.

KB증권은 KB금융그룹 편입 후 M부문 강화 차원에서 KB국민은행과 미러 조직인 IPS(Investment Product Service) 본부를 신설하고 은행·증권 협업 및 자산관리 핵심 콘트롤타워 기능을 수행케 한다고 21일 밝혔다.

KB증권 IPS본부는 채권, 펀드뿐 만 아니라 복잡한 구조화 상품까지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분석한 KB만의 House View를 통해 시장전망 및 전략을 도출하고 상품 개발, 판매, 사후관리까지 국내 최적의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투자의견을 해외 유망자산, 업종 등 글로벌 자산으로까지 확장한 ‘WM House View’를 통해 고객 자산증식에 기여한다는 전략이다.

‘WM House View’는 최근 다양한 글로벌 이슈로 인한 국내 금융시장의 큰 변동성을 반영해 국내 중심의 리서치뿐 만 아니라 글로벌 자산까지 확대 분석한다. KB증권은 시장전망, 투자전략 등을 제시하고 적합한 금융상품과 맞춤 포트폴리오를 제안하는 등 투자 나침반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KB증권은 고객 수익을 최우선으로 하는 신뢰 기반의 WM 비즈니스에 주력함에 따라 ‘WM House View’를 기반으로 한 전방위적인 상품 소싱(Sourcing) 기능도 강화키로 했다. 저성장·저금리시장 장기화에 따라 안정성이 높은 부동산 관련 상품을 소싱하고 있으며, 다양한 대체투자 상품을 출시했다.

이완규 IPS본부장은 “급변하는 금융시장에서 고객의 니즈도 점점 다양해지고 있어 안정성을 높이고 고객 수익을 극대화할 수 있는 솔루션을 발견하는 것이 우리의 과제”라며 “KB만의 WM House View를 기반으로 고객이 신뢰할 수 있는 자산관리의 명가로의 위상을 굳건히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